로고

창원 마산회원구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 김선경 원장, “나에게 딱 맞는 운동법으로 매주 달라지는 모습”

김희주 | 기사입력 2021/06/04 [16:33]

창원 마산회원구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 김선경 원장, “나에게 딱 맞는 운동법으로 매주 달라지는 모습”

김희주 | 입력 : 2021/06/04 [16:33]

세상 모든 직장인에게는 직업병이 있다. 자신도 모르게 맞춤법이 틀린 글을 고치려는 국어 교사나 습관적으로 물건을 정리하는 마트 직원 등이 그렇다. 그러나 이러한 단순 버릇에 가까운 직업병 외에도 신체적인 직업병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 오래 서 있는 직업으로 다리가 붓거나 움직임이 거의 없는 사무직 환경 속에서 굽은 등과 거북목 등에 시달리는 것이다.

 

이러한 직업병을 개선할 수 있는 대표적인 운동이 바로 요가와 필라테스다. 이 두 운동은 저강도의 스트레칭부터 고난도의 운동까지 적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유사한 특징을 지닌다. 유연성을 기른다는 점도 마찬가지다. 요가는 복식호흡을 하면서 몸을 이완시키는 것이 주목적이지만, 필라테스는 몸에 이완과 긴장을 동시에 추구하면서 근력운동의 효과를 높인다.

 

이와 관련하여 창원 마산회원구에서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를 운영하는 김선경 원장을 만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 창원 마산회원구에 위치한 린바디필라테스&요가센터

 

 

Q.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의 설립 취지와 프로그램을 말씀해 주십시오.

 

A. 지역민들이나 운동의 필요성을 느끼는 모든 분에게 다양하고 즐거운 운동을 접해볼 수 있도록 돕고 싶었다. 또 꾸준히 할 수 있는 센터를 제공해 드리고 싶어 우리 센터를 운영하게 되었다. 우리 센터의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요가, 플라잉요가, 대기구 필라테스가 있다. 유산소운동, 근력운동, 코어운동, 재활운동 등 다양한 운동을 운동목적에 맞게 담당 전문강사님을 통해 배워 보실 수 있다.

 

 

Q. 여타 유사 업종과 비교해 볼 때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만의 특징을 말씀해 주십시오.

 

A. 일단 회원님들의 분위기가 정말 좋다. 혼자 운동하시기 어려워하시는 분들도 이곳에 오시면 함께 운동하는 느낌을 받으실 수 있다. 회원님에게 항상 관심을 가지는 강사님들을 통해 운동하러 왔다가 그냥 가는 것이 아니라 정도 함께 쌓고 가실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두 번째 특징으로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들 수 있다. 다른 센터와 다르게 몸을 풀다가 가는 것이 아니라 자신에게 맞는 프로그램을 이용해 몸의 변화를 느껴보실 수 있다. 또 수업 피드백을 통해 강사 혼자만의 수업이 아닌 회원님들이 만족하는 수업을 맞춰갈 수 있다.

 

 

Q. 린바디필라테스앤요가 운영에 있어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은 무엇입니까?

 

A. 센터를 운영하면서 제일 중요한 것은 강사님들의 근무 만족도라고 생각한다. 강사가 근무에 만족이 되지 않으면 잘하는 것도 잘못하게 되고 더 잘하고 싶은 마음이 들지 않는다. 반대로 근무 만족도가 높으면 센터에 출근했을 때에 마음부터가 달라지는 것 같다. 강사가 좋으면 그 수업을 듣는 회원님들도 즐거운 에너지를 얻고 가신다. 또 그 에너지가 재등록률, 또 지인들에게 홍보함에 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한다.

 

강사님을 채용할 때에는 그만큼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 것도 중요하지만 자기의 단점을 알고 개선하려는 강사님을 주로 선호한다. 처음부터 잘하는 강사는 없기에 천천히 자신의 능력을 파악하고 또 더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는 강사님이 좋다. 능력을 100% 가지고 계신 강사님도 다른 누군가에게는 부족해 보일 수도 있다. 그런 문제에 있어서 그래도 내 수업을 좋아하는 회원님이 더 많다라는 생각으로 끝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뭐가 문젤까 고민하고 다양한 시도를 해보는 강사님이 더 좋은 수업을 이끌어 갈 수 있다고 생각한다.

 

▲ 린바디필라테스&요가센터 내부 전경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자유롭게 말씀해 주십시오.

 

A. 어머니와 함께 방문한 학생이 기억에 남는다. 학생이라 앉아서 수업하다 보니 등이 매우 굽어 있었다. 어머니께서 항상 허리를 펴고 다녔으면 좋겠는데 구부정하게 다닌다며 대기구 수업이 좋다는 말을 듣고 수업을 등록했다. 따님이 한 주 한 주 나오실 때마다 첫날과 다르게 점점 등이 펴지고 가슴을 열어 걷는 모습을 보며 매우 뿌듯해하셨던 어머님의 모습에 큰 보람을 느꼈다.

 

한 번은 3교대 근무를 하는 회원님이 오신 적도 있다. 체력적으로도 힘들어하시고 근력이 많이 없던 회원님이셨다. 요가를 등록하실 때만 해도 운동이 처음이라 한 달만 끊어보겠다고 하셨다. 한주는 너무 힘들다며 힘들게 돌아가셨는데 한주 한주 지나가실 때마다 표정이 달라지시고 체력적으로도 달라지는 것이 느껴지셨다고 한다. 운동하길 잘했다며 즐거워하시기도 하고 강사님이 잘한다며 주변 분들에게 홍보를 해주셔서 단체로 수업을 들으러 오시기도 했다. 그런 칭찬을 듣고 또 재등록을 해주시니 기억에 남는 시간이었다.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Know-how)와 목표를 말씀해 주십시오.

 

A. 강사님들과의 교류가 큰 것 같다. 대표와 강사가 아니 원을 함께 이끌어가는 위치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더 좋은 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했던 시간이 현재의 사업장을 만들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도 지금처럼 누구나 운동을 즐겁게 배워 보고 꾸준히 할 수 있는 좋은 센터를 만들고 싶다.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삶에 있어서 건강은 빠질 수 없는 존재라고 생각한다. 돈을 아무리 번다고 한들 건강이 좋지 않으면 필요 없는 물건이 되듯, 건강하지 않으면 놓치게 되는 것들이 많다. 건강을 챙기는 것은 오래 걸리지 않는다. 하루에 1시간 정도라도 앞으로의 10년을 위해 투자하는 것은 어떨까. 어떤 운동이든 즐겁게 오래 할 수 있으면 정신건강에도 또 신체 건강에도 좋은 시너지를 받을 수 있다.

 

그중에서도 요가, 대기구필라테스는 전신운동이라 유산소, 근력운동을 함께 하실 수 있다. 호흡을 통해 몸에서 나오는 코르티솔이라는 호르몬을 감소해줌으로써 스트레스나 불면증 또한 해소해준다. 좋은 점은 정말 많지만 해보지 않으면 모를 수밖에 없다. 가까운 요가원이나 기구필라테스 점을 방문하셔서 보다 재미있는 운동을 접해보시길 바란다.

 

특히 이곳은 예쁘고 능력 있는 강사님들이 많이 있고 처음 운동하시는 회원님들을 잘 끌어갈 수 있는 자부심이 있는 곳이다. 그러니 자신의 한계를 정하지 마시고 삶의 질을 높이러 방문해 주시면 언제든지 상담을 도와드리겠다. 삶에 있어서 중요한 것은 건강이다. 이 글을 읽는 모두가 아프지 않고 건강 챙기며 즐거운 삶을 살아가셨으면 좋겠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