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 동래구 해오름수학학원 박혜민 대표, “아이들이 꿈과 진로를 찾는 데 도움이 되겠습니다.“

최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3/12/08 [15:13]

부산 동래구 해오름수학학원 박혜민 대표, “아이들이 꿈과 진로를 찾는 데 도움이 되겠습니다.“

최현우 기자 | 입력 : 2023/12/08 [15:13]

수학 공부를 잘하려면 교과서에 나온 기본적인 개념과 원리를 정확하게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런 다음 단순한 수학적 테크닉이 아닌 논리적인 사고 과정을 거쳐 이론을 문제와 융합할 줄 알아야 한다. 또한 수학 문제 유형은 매우 다양하기 때문에 되도록 여러 가지 난이도의 문제를 스스로 많이 풀어보아야만 시험에서 새로운 유형이 나와도 당황하지 않고 올바른 풀이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이와 관련하여 해오름수학학원을 운영 중인 박혜민 대표를 만나 이야기를 들어 보았다.

 

 

▲ 부산 동래구에 위치한 해오름수학학원


 
 

Q. 해오름수학학원의 창업 취지를 말씀해 주십시오.

 

A. 우리나라 입시 구조상 수학이라는 과목은 아이들의 꿈과 진로를 결정하는 데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 같다. 수학 실력에 따라 고등학교에서 소위 문과, 이과로 나뉘게 되는데 수학을 어려워하거나 힘들어하는 아이들 상당수가 수학이 싫어서 문과를 선택하곤 한다. 그에 따라 대학 학과 또한 제한된 선택지 안에서 결정해야 한다. 또한 타 과목 성적이 우수하더라도 수학을 잘하지 못하는 아이들은 위축된 모습을 보게 되고 반대로 수학 한 과목만 우수해도 원하는 대학을 목표로 할 만큼 자신감이 넘치는 모습을 많이 본다.

 

아이들이 수학이라는 과목 때문에 꿈을 포기하지 않고 이룰 수 있도록 이끌어 주고 싶다. 특히 수학을 포기하려는 아이들에게 희망이 되어주고 싶다. 잘하는 아이들은 더 잘할 수 있도록 자신감을 심어주고 도와주는 역할을 하고 싶다.

 

 

Q. 해오름수학학원의 주 서비스 분야를 소개해 주십시오.

 

A. 해오름수학학원에서는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수업받을 수 있다. 수학은 타고난 재능도 필요하지만, 학년이 올라갈수록 스스로의 노력과 시간 투자가 중요하다. 특히 다양한 유형을 많이 접해보고 풀어보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과제를 많이 제시하는 편이다. 학원은 많은 아이들이 다니고 있기에 학원에서의 학습이 다이면 안되고, 가정에서 수학에 대한 시간 투자가 뒷받침이 되어야 수학 실력은 늘어 갈 수 있다. 과제를 줄 때는 항상 아이들에게 풀 수 있는 문제들은 최선을 다해서 풀어오고 어려운 문제들은 체크해 두었다가 학원에 와서 질문하도록 함으로써 정확한 풀이법을 배울 수 있도록 한다.

 

아이들의 실력에 따라 수준별 학습지를 제공하고 상위권 학생들은 많은 유형의 문제를 풀 수 있도록 가정에서의 학습지를 충분히 제공하고 점검한다. 시중 교재를 난이도 별로 최대한 많이 풀리는 편이다반대로 수학을 어려워하는 아이들은 숫자와 그래프, 그림이 조금만 변형되어도 낯설어하고, 어려워하기 때문에 그날 배운 문제지는 회수하고 그날 공부한 것과 동일한 문제지 또는 비슷한 난이도의 변형 문제지를 제공하여 집에서 바로 복습이 되어 익혀 갈 수 있도록 한다.

 

이런 반복 학습을 통해 그 단원이 어느 정도 익숙해져서 오답수가 줄어드는 게 보이면 아이들은 자신감을 가지게 되는데 그때 난이도를 좀 더 높여 성취감을 가질 수 있도록 한다. 오답인 문제들은 항상 완료될 수 있도록 꼼꼼하게 점검한다.

 

 

▲ 해오름수학학원 내부 전경 

 

 

Q. 운영에 있어 가장 우선으로 보는 가치관과 철학은 무엇입니까?

 

A. 인생과 수학의 기본은 성실이다. 수학은 다양한 유형을 많이 풀어보고 접해본 아이들이 잘할 수밖에 없다. 100문제 풀어본 아이와 10문제 풀어본 아이의 실력 차이는 당연한 것이다. 하지만 많은 문제를 풀어보려면 수학을 매일 규칙적인 시간에 스스로 앉아 푸는 성실함이 필요하다. 학원 수업 외 가정에서도 수학에 시간 투자를 할 수 있도록 그만큼의 과제를 제시하고 점검하고 있다.

 

 

Q. 가장 큰 보람을 느낀 사례나 기억에 남는 순간이 있다면 자유롭게 말씀해 주십시오.

 

A. 보람이 있을 때는 물론 학생이 시험을 쳐서 성적이 잘 나오거나 목표로 하는 대학에 진학했을 때이다. 그리고 수학을 어려워하는 아이들이 선생님 설명을 들으면 이해가 잘 돼요라고 하며 수학에 대한 자신감이 생겨 가는 모습을 보면 기쁘다. 3 때 해오름수학학원에 온 어떤 아이는 처음에는 수학을 힘들어하고 잘하지 못했다. 특히 그날 공부한 내용을 다음날이 되면 잘 잊어버려서 같은 문제지를 3개씩 받아 집에 가서 풀고 또 풀도록 했다.

 

그런게 도움이 되었는지 고등학생이 되어서는 1등급을 받아 목표했던 대학을 진학한 학생도 있다. 또 단지 수학이 싫어서, 문과를 선택한 한 아이는 고등학교 진학 후 수학 성적이 날로 향상이 되어 꿈이 바뀌고 원하는 대학에 들어갈 수 있게 되었다. 수학 성적이 좋아진 학생들의 꿈과 진로가 달라지는 모습을 보면 뿌듯하다.

 

 

Q. 현재의 사업장과 시스템을 만들 수 있었던 노하우(Know-how)를 말씀해 주십시오.

 

A. 수학을 가르치면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질문이다. 신규로 우리 학원에 오는 학생들에게 이전 학원의 좋았던 점과 나빴던 점, 학원을 이동하게 된 이유를 물어보는데 대다수 학생들의 불만 중 하나가 질문을 못하게 하는 것이 가장 좋지 않았고 어렵게 설명하는 것, 두 번 물어보면 화를 내거나 짜증 내셔서 눈치 보며 질문을 해야 했던 점 등을 말하였다. 수학학원에 다니는 이유는 스스로 해결이 안 되는 문제들을 빠르고 쉽게 푸는 방법을 배우기 위해 학원에 다니는 것이고, 모르는 문제는 몇 번이고 편하게 물어서 답을 얻어가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 아이들이 얼마나 힘들었을지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

 

이것도 몰라?’가 아니라 충분히 모를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모르는 아이들의 마음에 공감하며 한번 설명 들어도 이해가 안되면 이해가 될 때까지 여러 번 질문해서 정확하게 알고 넘어갈 수 있도록 챙기고 있다. 또한 아이들에게는 학습 분위기가 중요한데, 낯가림이 있고 내성적인 아이들도 해오름수학학원 공간 안에서만큼은 질문도 많이 하고 적극적인 모습을 보인다.

 

 

Q. 앞으로의 전망과 목표를 말씀해 주십시오.

 

A. 수학을 어려워하고 힘들어하는 아이들을 보면 늘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 도와주고 싶은 마음이 크고 수학에 자신감 가지고 잘할 수 있도록, 그래서 원하는 꿈에 좀 더 다가갈 수 있도록 전적으로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선생님이 되고 싶다. 아울러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어떻게 설명하면 아이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하는 편이다. 잘 못하는 아이의 탓이 아니라 내 설명이 어려운가를 반성하게 되고 아이들이 이해될 때까지 쉽게 어떻게 설명할지를 늘 연구한다.

 

해오름수학학원에 오는 아이들이 수학 실력이 점점 향상되어가고, 이를 통해 수학이 힘들어 찾아오는 아이들이 더 많아져 여러 아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학원이 되었으면 좋겠다.

 

 

Q. 해당 인터뷰 기사를 접하게 될 독자에게 전하실 말씀이 있다면.

 

A. 대형학원에서부터 시작한 강사 생활로 지금까지 16년째 수학을 가르치고 있다. 경험이 많은 나를 믿고 맡겨 주시면 꼼꼼하게 챙겨 나가도록 하겠다. 아이들의 입장에서 무엇을 힘들어하는지 공감하며 소통해 나가는 해오름수학학원이 되겠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